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오늘의 말씀
빛된 삶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하라 이는 너희가 흠이 없고 순전하여 어그러지고 거스리는 세대 가운데서 하나님의 흠 없는 자녀로 세상에서 그들 가운데 빛들로 나타내며
    [ 빌2:14-15 ]



    199 210 3761143
    TODAY YESTERDAY TOTAL

예화
2013.10.18 04:51

본 훼퍼의 회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독일의 설교가요 신학자인 본 훼퍼는 히틀러의 독재 정권에 일생 동안 투쟁했습니다.


한 예로 그는 “어느 미친 운전사가 차를 몰고 있습니다. 그는 전진하면서 많은 교통 사고를 일으키며 달리고 있습니다. 당신이 그 자리에 있었고 만일 기독교인이라면 뛰어다니며 부상자들에게 치료만 해주고 기도만 해 주겠습니까? 아니면 미친 운전사를 끌어 내리겠습니까?”라고 설교했습니다. 결국 본 훼퍼는 히틀러에 정권에 의해 투옥되고 사형을 당했습니다. 그런데 그가 죽음 직전에 환상을 보고 남긴 일화가 하나 있습니다.


곧 하나님이 재판장이 되시고 히틀러가 심판대에 서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엄중하게 판정하셨습니다. “너 히틀러는 그동안 많은 사람을 괴롭히고 무고한 피를 많이 흘리게 했으니 지옥으로 가서 고통을 받아야 한다.” 이때 히틀러가 부르짖었습니다.


“하나님, 저는 죽어서 이러한 세계가 있는 줄을 알지 못했습니다. 만일 알았다면 저는 그러한 죄를 범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런데 누구 하나 저에게 이런 것을 알려 주지 않았고 또 전도하는 자도 없었습니다.” 그 순간 본 훼퍼는 가슴을 치며 회개했다 합니다. “주님, 저는 그 영혼을 불쌍히 여겨 전도할 생각은 미처 못했습니다. 그를 끌어내리려고만 했지 전도하려고는 생각도 하지 못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1372 설교 물질의 선한 청지기(딤전 6:7-10) 예람지기 1005
1371 특주 포도주에 대한 그릇된 이해 예람지기 1228
1370 예화 헛간 바닥에 패인 두 개의 홈 자국 예람지기 1123
1369 설교 가족에 대한 성도의 의무(딤전 5:8) 예람지기 1153
1368 설교 경건에 이르는 연습(딤전 4:7,8) 멀린 501
1367 특주 남은 자 예람지기 1093
1366 예화 경건은 유익을 준다 예람지기 1082
1365 설교 전도자의 사명(렘 20:9) 멀린 535
1364 특주 장로의 자질 예람지기 1027
» 예화 본 훼퍼의 회개 예람지기 1265
1362 설교 하나님의 그릇이 되는 과정(렘 18:1-6) 멀린 503
1361 예화 손상된 용기 예람지기 996
1360 설교 하나님의 신령한 복(딤전 1:2) 멀린 483
1359 특주 유일하신 하나님 예람지기 1047
1358 예화 긍휼을 베푼 나폴레옹 예람지기 1211
1357 예화 최선을 다하는 사람들 예람지기 1090
1356 설교 개미에게 가서 배우라(잠 6:6-8) 예람지기 1143
1355 예화 종말 시대의 삶의 자세 예람지기 1088
1354 설교 올바른 재림 신앙을 갖자(살후 2:1,2) 예람지기 1022
1353 특주 영원하신 하나님 예람지기 9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78 Next
/ 78